무료전시 – ‘무와 함께’ 권성훈 사진전

무료전시, 무와 함께, 권성훈 사진전

 

무료전시 사진전
“무와 함께”

無가 된 여자친구를 대신해
무를 데리고 세계를 여행하다.

 

권성훈은 일본에서 유학하던 시절 교제하던 여자친구와 결별하였다. 그 후 연애라는 틀 안에서의 최고의 가치가 없어져 그 목적과 이유가 상실된 모습을 보고 허무주의라 불리는 니힐리즘에 관심을 두게 되었다. 지인들에게 위로를 받으며 `결별은 안타까운 감정만을 유발하는 것이라는 가치 또한 내가 사는 현시대의 사회에서만 유용한 가치가 아닐까?’라는 의문을 품게 되었다. 이에 영향을 받아 `없음’이라는 이중적 의미를 가진 무와 함께 여행하였고 슬픔의 가치로 인정될 수밖에 없는 무라는 사물을 의인화하여 아름답고 행복한 장면을 연출하려 하였다.

 

그의 지난 전시와 작품 중에는 인생에 관하여 스스로 질문을 던지고 답을 찾으려 방황한 흔적이 있는 작품이 많다. 그는 무와 함께하는 여행을 통해 노동의 대가로 받는 특별한 휴식, 탈출구로 여겨져 온 여행이라는 문화 또한 우리가 살아오는 반복되는 삶과 결코 다를 바 없다는 생각을 하였다. 최고의 모든 가치가 그 가치를 상실한 것이다.

 

2015년 6월, 그는 아메리카대륙에서 무 시리즈의 마지막 촬영을 하였으며 그 후 입대하여 현재 육군 병장으로 군 복무 중이다. 훈련병에서 병장까지의 경험을 통해 군대야말로 허무주의를 느낄 수 있는 최고의 과정이라 생각한 작가는 전역을 앞두고 본 사진전을 진행한다.

 

그는 허무주의를 이야기하지만, 누구보다도 허무주의를 부정하려 한다.
최고의 모든 가치, 그 목적을 찾기 위해 無의 세계를 여행하여 有를 찾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 그는 이야기한다.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지하철에서 무와 함께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음식점에서 무와 함께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길에서 무와 함께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두 외국 여성과 무와 함께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흑인 남성과 무와 함께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해변가에서 무와 함께

 

무료전시, 권성훈 사진전, 도심에서 무와 함께

 

 

  • 전 시 명
    무와 함께
  • 작 가 명
    권성훈
  • 전시구분
    사진전
  • 전시기간
    2017.6.8(목) ~ 2017.6.18(일)
  • 관람시간
    12:00~19:00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무료 전시관람 신청하러 가기 >

무료전시 – 실험적인 도시문화 공간 전시 ‘촉각 도시(Tactile City)’

무료전시 촉각 전시 포스터
 

실험적인 도시문화 공간 전시 ‘촉각 도시(Tactile City)’

 
봄기운이 완연한 5월 4일 선유도 어반플루토 갤러리에서 안세령, 이승희 작가의 실험적인 전시 촉각 도시(Tactile City)가 열린다.
 
주제: 촉각 도시(Tactile City)
 
시각이 배제된 도시, 우리는 도시 공간을 어떻게 지각할 수 있을까?
 
현대사회는 시각이 지배하는 사회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인간은 시각적인 자극에 노출되어 있고 그 강도는 점점 강해지고 있다. 인간이 가지고 있는 다른 감각 중 시각은 우월한 지위를 가지고 있는 것임이 틀림없다.
 
그러나 인간의 삶에서 촉각을 이용하는 감각의 중요성은 점점 더 분명해지고 있다. 건축가 Juhani Pallasmaa 는 그의 저서 ‘The eyes of skin’에서 ‘만진다는 것은 우리가 세계와 우리자신의 경험을 통합하는 감각 방식이다.’라고 기술하고 있다.
 
생각해보면 촉각이라는 것은 가장 원초적인데, 태아는 시각이 배제된 상태에서 온몸으로 공간을 느꼈을 것이고, 태어나서는 손으로 만지는 것을 통해 경험을 넓혀나간다.
 
이 전시는 이러한 아주 사소한 의문을 통해 기획되었다. 시각이 지배하는 사회, 상대적으로 다른 감각들은 결핍되어간다. 나의 다른 감각들을 어떻게 유용하게 사용하고 극복할 수 있을까? 가만히 눈을 감고 있으면, 나를 자극하는 바람, 소리, 냄새 등에 비로소 집중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이 전시는 촉각에 집중하고 있지만, 그 결과물을 시각적으로 풀어낼 것이다. 이러한 문제의식을 위트있는 해석을 통해, 풀어나가고자 한다.
 
이번 안세령, 이승희 작가의 촉각 도시(Tactile City) 전시는 5월 4일~7일까지 4일간 선유도 어반플루토 갤러리에서 열린다. 전시관람은 오후 12시부터 7시까지이며 입장료는 무료다.
 
 

전 시 명

촉각 도시(Tactile City)
 

작 가 명

안세령, 이승희
 

전시기간

2017.5.4 ~ 2017.5.7
 

관람시간

12:00~19:00
 

관람비용

무료전시
 

연령

전연령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문의

 

SNS

 

무료전시 – 찬란한 청춘들의 20대 이야기, 사진전 ’20전’

20전

 

3월 9일 선유도 어반플루토에서는 20대의 이야기를 감각적으로 표현한 “20전”사진전이 열린다.
이현호, 강형구 두 포토그래퍼가 준비한 이번 전시는 그들이 겪어온 20대의 삶과 두 사람이 각기 다른 시선으로 바라본 20대의 삶을 카메라 앵글에 담아냈다.

 

이현호 작가는 시간이 흘러도 영원히 기억되길 바라는 빛나는 20대의 모습을 재기 발랄하고 재치 있게 표현했고 강형구 작가는 20대의 고민과 삶을 자신의 경험에 빚대어 어둡고 거칠게 은유적으로 표현했다. 흑과 백 같이 상반된 매력으로 다가오는 두 사람의 호소력 짙은 사진은 보는 이로 하여금 다양한 감정과 궁금증을 자아낸다.

 

가장 풍요로운 시대를 살아가면서도 가장 힘든 시대를 살아가는 20대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만나 볼 수 있는 이번 전시는 3월 9일부터 3월 12일까지 선유도 어반플루토 갤러리에서 열린다. 전시 관람은 오후 12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입장료는 무료다.

 

 

  • 전 시 명
    20전
  • 작 가 명
    이현호, 강형구
  • 전시기간
    2017.3.9 ~ 2017.3.12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연령
    15세 이상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무료전시 – 20 (스물) 사진전

 

20(스물)

 

10대 시절, 함께 사진을 전공하며 꿈을 키운 세 명의 소년이 있었다.

어느새 훌쩍 성인이 되어 버린 세 남자, 각자의 길을 걸으며 녹록지 않은 삶에 숨이 찬다.

그런 그들이 한자리에 모여 자신들의 이야기, 20대가 느끼는 고뇌와 삶에 대한 이야기를 사진으로 풀어냈다.

세 남자의 각기 다른 시선으로 담아낸 20대 이야기를 들여다보자.

 

 

  • 전 시 명
    20(스물)
  • 작 가 명
    권기석, 강형구, 이현호
  • 전시기간
    2017.2.23 ~ 2017.2.26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전시풍경

 

 

 

 

 

 

 

 

 

 

무료전시 – 41.5°C – 우리 둘의 열정 (사진전)

 

가톨릭대 사진동아리 S.H.A.R.P. 41번째 신인전

 

이번 41, 42기의 신인전 전시회의 제목은 “41.5°C – 우리 둘의 열정” 으로,

전시에 참여하게 된 두 사람의 열정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우리가 잊고 있던 일상 속 소중한 것들을 따뜻한 시선으로 담아 내었습니다.

이번 전시가 바쁜 현대인의 삶에 하나의 쉼표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전 시 명
    41.5°C – 우리 둘의 열정
  • 작 가 명
    송하민, 이슬기
  • 전시기간
    2017.2.18 ~ 2017.2.20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전시풍경

 

 

 

 

 

 

 

 

 

 

 

 

 

 

 

 

 

 

무료전시 – 캘리그라피 전시회 말하는 대로

 

 

말하는대로, 마음먹은대로,

생각한대로, 꿈꾸는대로…

당신의 그 어떤 작은 바람들까지도

모두 다 이루어지기를 바라며.

지친 일상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줄 소중한 글귀들을

마음 담아 전합니다.

지치고 힘들 때 이 글들이

작은 위로가 되어줄 수 있길 바라며…

 

  • 전 시 명
    말하는 대로
  • 작 가 명
    김이나, 박주연
  • 전시기간
    2016.12.15 ~ 2016.12.21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무료전시 – 제1회 그림그리는 베짱이

제1회 그림그리는 베짱이 전시회 포스터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5 22 23 24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24살,미술 비전공자의 다짜고짜 365 도전기!

4년동안 승무원을 준비하던 학생은 어느날 갑자기 그림을 그리겠다고 선언한다.

부산광광공사 공식 SNS 캘리그래피 디자인. 부산광역시와 3주동안 콜라보레이션진행. 한국관광공사 공식 SNS 제주도 그림 소개. 트레비 디자인 공모전 우수상.
370명에게 경복궁 엽서나눔.
전국무전여행. 소아암 환우들을 위한 프로젝트.

2016년 12월 23일. 그림을 시작한지 365일이 되는날. 1년 간의 도전 스토리와 그림을 모아놓은  첫번째 전시회가 시작된다.

 

  • 전 시 명
    제1회 그림그리는 베짱이
  • 작 가 명
    이소희
  • 전시기간
    2016.12.23 ~ 2016.12.27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무료전시 – 유겐트 세번째 전시 ‘夏하夏(하하하)’

제3회 유겐트 전시회, 하하하

 

Life is too short to live alone.

So here we are!

 

함께 재미있는 일들을 벌이는 청년예술가들의 모임 유겐트입니다.

‘우리끼리 잘 놀자’,’동네에서 놀자’,’문화의 자급자족’을 내걸고 우리동네 의정부에서만 놀아온 동네 친구들끼리 이번에는 서울에 왔습니다.
이번에는 지난 봄 기념 전시 ‘보-옴 타다’에 이은 여름 기념 전시입니다.

불볕 더위 속에서도 우리만의 즐거움,’나’다운 모습을 잃지 말자고 이번 전시의 제목은 ‘여름 하’자를 세 번이나 붙여 ‘하하하’로 정했습니다.

자유롭게 자기만의 길을 꾸려나가는 저희들을 응원해주세요. 하하하

 

  • 전 시 명
    夏하夏
  • 작 가 명
    이종휘, 김수빈, 이다연, 김예은, 이한주, 백서영
  • 전시기간
    2016.8.14 ~ 2016.8.20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전시풍경

어반플루토 갤러리 입구에 부착된 전시 소개
유겐트 세번째 전시 하하하 전

 

전시 소개 커팅 시트지 부착 중
전시 소개 커팅 시트지 부착 중

 

백서영 작가의 작품 거는 중
백서영 작가의 작품 거는 중

 

이종휘 작가의 작품 거는 중
이종휘 작가의 작품 거는 중

 

이종휘 작가의 작품 전시 준비 중
이종휘 작가의 작품 전시 준비 중

 

이종휘 작가의 작품들 전시 완료
이종휘 작가의 작품들 전시 완료

 

김수빈, 이한주 작가의 작품들 전시된 모습
김수빈, 이한주 작가의 작품들 전시된 모습

 

이한주 작가의 작품 전시된 모습
이한주 작가의 작품 전시된 모습

 

김수빈 작가의 전시대 중 일부
김수빈 작가의 전시대 중 일부

 

김수빈 작가가 무료로 배포 중인 엽서 2종
김수빈 작가가 무료로 배포 중인 엽서 2종

 

김예은, 이다연 작가의 사진 작품 전시 모습
김예은, 이다연 작가의 사진 작품 전시 모습

 

김예은, 이다연 작가의 사진 작품 전시 모습
김예은, 이다연 작가의 사진 작품 전시 모습

 

백서영 작가의 작품 전시된 모습
백서영 작가의 작품 전시된 모습

 

김예은, 이다연 작가의 사진 작품으로 만들어진 핸드폰 케이스와 엽서들
김예은, 이다연 작가의 사진 작품으로 만들어진 핸드폰 케이스와 엽서들

 

방문자들을 위한 방명록
방문자들을 위한 방명록

 

방문자들을 위한 방명록
방문자들을 위한 방명록

 

내부 전시 준비 중이던 모습
내부 전시 준비 중이던 모습

 

무수히 찍힌 '하하하하하하하' 글자들
무수히 찍힌 ‘하하하하하하하’ 글자들 어디에 사용되는 걸까?

 

어반플루토 갤러리 2층 올라오는 계단에 부착된 화살표와 하하하 문구
어반플루토 갤러리 2층 올라오는 계단에 부착된 화살표와 하하하 문구

 

실제로 올라오면서 보이는 모습을 체크해보는 이종휘 작가
실제로 올라오면서 보이는 모습을 체크해보는 이종휘 작가

 

계속해서 이어지는 화살표와 하하하 문구
하하하 문구와 화살표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테이프로 사람 모양을 만드는 중
테이프로 사람 모양을 만드는 중

 

테이프 부착이 완료된 모습
완성된 모습

 

계단의 마지막 부분에 부착된 화살표와 하하하 문구
계단의 마지막 부분에 부착된 화살표와 하하하 문구

 

갤러리 정면에서 보이는 곳에 기존 전시 포스터와 이번 전시 포스터 부착 중인 모습
갤러리 정면에서 보이는 곳에 기존 전시 포스터와 이번 전시 포스터 부착 중인 모습

 

기존 포스터와 이번 포스터 그리고 각 작가들의 소개가 들어가 있는 엽서가 부착된 모습
기존 포스터와 이번 포스터 그리고 각 작가들의 소개가 들어가 있는 엽서가 부착된 모습

 

유겐트 세번째 전시 하하하 전, 최종 모습
유겐트 세번째 전시 하하하 전, 최종 모습

무료전시 – 대진대학교 대학원 회화과 8인 단체전 ‘이번정류소展(The stop展)’

전시 포스터

 

이번정류소展(The stop展)은 8명이 함께 기획하고 준비하는 첫 단체전입니다. 이번 정류소전은 노선이 8개로 이루어진 마을버스를 타게 된 탑승객의 시선으로 진행됩니다. 역의 이름은 ‘볼빨간 꽃집’, ‘오빌리지’, ‘똥글파크 앞’, ‘악동 유치원’, ‘색의 보호소’, ‘소녀 동물원’, ‘경석 모터스’, ‘한양 약수터’로 생소하지만 어딘지 모르게 익숙한 느낌을 주며, 작가들의 개성을 담았습니다.

 

목적지를 알 수 없는 버스를 탄다는 것, 이 자체로 모험이자 새로운 일탈일 것입니다. 걱정은 잠시 일뿐, 곧 이어 마주하는 8개의 정류소들은 기대치 못한 뜻밖의 경험을 선물할 것입니다. 찰나의 작은 여행이 어느 날 문득 떠오르는 추억이 되고 정류소역마다 마음 한 조각 내려두고 가는 전시가 되길 바랍니다.

 

  • 전 시 명
    대진대학교 대학원 회화과 8인 단체전 ‘이번정류소展(The stop展)’
  • 작 가 명
    박소진, 성민예, 송진강, 이미경, 정수진, 최보경, 황경석, 허보미
  • 전시기간
    2016.6.15 ~ 2016.7.9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전시풍경

이번정류소 전시 입구
이번정류소 전시 입구

 

오프닝 행사 시작하기 전에
오프닝 행사 시작하기 전에

 

오프닝 행사 중 작품 소개하는 중
오프닝 행사 중 작품 소개하는 중

 

오프닝 행사 중 건배~
오프닝 행사 중 건배~

무료전시 – 한양사이버대학교(HYCU) 디자인학부 동아리 “디자인실험”의 사진 전시회 see, 시선

어반플루토 갤러리 한양사이버대학교(HYCU) 디자인학부 동아리 디자인실험의 사진 전시회 see, 시선 포스터

 

<SEE, 시선>은 ‘디자인의 다양한 요소를 실험하자’라는 취지로 시작한 한양사이버대학교 디자인학부 동아리 ‘디자인실험’의 사진 전시회입니다.

 

2015년 한 해 동안 ‘시간’과 ‘시선’이라는 주제로 디자인학부 정규 과정인 사진실습 강의와 초청강사 포토그래퍼 ‘김경필’ 작가의 강의를 통해 이론을 배우고 인사동, 서울숲, 연남동, 서촌마을 등 서울의 명소를 출사를 통해 학생 개개인이 다양하게 바라보며 촬영한 사진들을 모았습니다.

 

  • 전 시 명
    한양사이버대학교(HYCU) 디자인학부 동아리 “디자인실험”의 사진 전시회 <see, 시선>
  • 작 가 명
    김경필, 김지수, 김진용, 김하나, 김해영, 박승용, 안혜린, 임수민, 전찬규, 정수진, 최은희
  • 전시기간
    2016.2.1 ~ 2016.2.29
  • 관람시간
    12:00~19:00 (매월 2째 주 토요일 휴관)
  • 관람비용
    무료전시
  • 주변명소
    선유도공원
  • 전시장소
    • 어반플루토 갤러리
    •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나길 3-2 2층(양평동5가)
    • 9호선 선유도역 2번 출구에서 1~2분 거리
지도 크게 보기
2016.7.19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전시풍경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할 작품 배치를 고민 중인 포토그래퍼 김경필

 

전시 준비가 끝난 모습
전시 준비가 끝난 모습